종이접기 동물원

원래 가격: ₩15,000.현재 가격: ₩10,500.

설명

설명

책소개
마치 살아 움직이듯 정교한 고난도의 동물 종이접기!
가위 없이 종이 한 장으로 나만의 동물원을 만들자!

고난도의 로봇 종이접기까지, 다양한 종이접기 도서를 선보이는 일본의 대표적인 창작 종이접기 작가인 후지모토 무네지의 신작 『종이접기 동물원』이 출간되었어요! 『종이접기 동물원』은 쉽게 접을 수 있는 콘셉트의 종이접기는 아닙니다. 마치 하나의 작품을 만들 듯 완성 후 남다른 성취감을 맛보게 하는 고난도의 종이접기죠.

종이접기는 어린이들에게 손의 조작력과 다차원적인 이해력, 창의력, 집중력을 길러주어 교육용으로 인기가 높으며 어른들도 즐겁게 몰두할 수 있는 최고의 취미이기도 합니다. 그럼에도 지금까지는 고만고만한 종이접기 교재들로 책 선택이 쉽지 않았던 것이 몇 가지를 제외하고는 기존에 있는 것과 차이가 없는 내용들로 차 있기 때문입니다. 후지모토 무네지의 창작 종이접기 세계는 매우 정교하면서도 실제 동물의 형상과 세밀한 형태를 갖추고 있어 이제까지 접해본 적 없는 종이접기가 될 것입니다.

상세이미지
8809332974117-d.jpg
저자 소개
저 : 후지모토 무네지 (Muneji Fuchimoto,フチモト ムネジ)
1967년 나가사키 시에서 태어남. 현재 후쿠오카에서 산다. 그래픽디자이너와 아트디렉터이며 주식회사 스콧디자인의 대표이사이다. 2005년 당시 유치원에 다니던 큰아이의 종이접기 놀이를 계기로 창작 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동물과 로봇을 중심으로 창작 활동에 열중하고 있다. 저서로는 『오리로보』, 『종이접기 동물원』 『팬시아트 종이접기』등이 있다.

그래픽 디자이너&아트 디렉터. 1967년 나가사키현 출생. 후쿠오카현 거주.
광고 포스터 등 비주얼 제작 분야에서 일하고 있다. 후쿠오카 아트 디렉터즈 클럽 회원.
유치원에 다니는 장남의 종이접기 놀이를 계기로 창작 종이접기를 시작했다. 처음에는 아이의 요청에 따라 동물, 곤충을 중심으로 만들다가 합체 오리로보를 만든 뒤 종이 한 장으로 자르지 않고 접는 오리로보 세계를 확립해 현재에 이른다. 최근 유튜브에서도 활동중

역 : 김현영
수원대학교 중국학과를 졸업하였다. 현재 번역 에이전시 엔터스코리아에서 출판기획 및 일본어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주요 역서로는 『패션은 3색으로』, 『패션의 주역은 하나』, 『처음 하는 레이스 손뜨개 A to Z』, 『처음 하는 스탬프 A to Z』, 『처음 만드는 펠트 소품 A to Z』, 『처음 하는 대바늘 손뜨개』, 『쉽게 배우는 대바늘 손뜨개의 기초』, 『처음 만드는 원피스와 튜닉』, 『처음 만드는 아이옷』, 『처음 만드는 스커트』, 『손바느질로 만드는 러블리 헤어슈슈』, 『일상이 즐거워지는 팬시용품 만들기』, 『DSLR 스타트북』, 『처음 만드는 패브릭 상자』, 『처음 만드는 바느질 소품』, 『생활 속의 종이 오리기 백과』, 『처음 만드는 에코백』, 『자수로 만드는 귀여운 소품』, 『처음 만드는 에코백』, 『여자아이의 귀여운 종이접기』, 『남장아이의 멋진 종이접기』, 『심플라이프 아이디어 100』, 『가위없이 색종이 한 장으로 만드는 종이접기 동물원』, 『모리 레이코의 모던 울 자수』, 『5, 6, 7세를 위한 종이접기』 등 다수가 있다.
목차
002 PARK MAP & CONTENTS
004 판다 마을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006 사파리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010 숲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014 극지방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016 물가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018 애완동물 세상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020 예쁜 옷 가게
023 종이접기 동물 공장
〈024 접기의 기본 / 026 치와와 / 032 미니어처 닥스훈트 / 034 토이푸들 / 036 테리어 / 038 보더콜리 / 040 고양이 / 042 대왕판다 / 048 곰 / 051 연어를 잎에 문 곰 / 054 미니어처 돼지 / 057 코알라 / 058 북극곰 / 060 펭귄 / 062 코끼리 / 068 코뿔소 / 071 기린 / 074 사자 / 079 늑대 / 084 아르마딜로 / 087 거위 / 090 다람쥐 / 094 쥐 / 096 거북이 / 102 토끼 / 106 침팬지 / 109 개구리 / 112 가재 / 118 사슴벌레 / 122 장수풍뎅이 / 127 풍이〉
출판사 리뷰
간단한 아이템에서 합체 로봇, 고난이도 갑충계 로봇까지!

『종이접기 동물원』은 쉽게 접을 수 있는 콘셉트의 종이접기는 아닙니다. 마치 하나의 작품을 만들 듯 완성 후 남다른 성취감을 맛보게 하는 고난도의 종이접기죠.

종이접기는 어린이들에게 손의 섬세한 조작력과 빠른 이해력, 창의력, 집중력을 길러주기 때문에 교육용으로 인기가 높습니다. 또 어른들에게는 즐겁게 몰두할 수 있는 최고의 취미생활이 되기도 하죠. 하지만 시중에는 어른들이 취미로 접기에 너무 쉽거나 혹은 쉽게 질릴 수 있는 평범한 종이접기 도서가 대부분입니다. 봄봄스쿨의 신작 『종이접기 동물원』은 단순히 종이를 비슷하게 접어내는 것에서 나아가 다양한 동물의 형태나 움직임을 정교하고 세심하게 묘사하여 어른들도 흥미를 가질 수 있게 하였습니다. 아이들은 혼자서 전 과정을 따라 하기는 어렵기 때문에 부모님과 함께 공부하듯 완성하면 좋습니다. 또 어른들은 이제까지 접해본 적 없는 고차원의 동물 종이접기로 쉬운 과정에서는 느낄 수 없었던 큰 재미를 느끼게 될 것입니다.

30가지의 멋진 동물을 나만의 애완동물로!

『종이접기 동물원』에서는 각 특징에 맞게 6개로 나뉜 구역에 여러 종류의 동물들이 모여 있습니다. 6구역을 지나 나오는 ‘종이접기 동물 공장’에서는 30가지 동물의 접는 방법을 만날 수 있죠. 보통의 종이접기와 달리 실제 동물의 습성이나 모양을 그대로 종이에 옮기기 위한 과정은 꽤 정교하고 섬세하게 묘사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자세한 설명도 쉽게 이해되지 않고 접는 방법이 낯설게 느껴질 수 있지만 어려운 과정에 겁먹거나 주저할 필요는 없습니다. 반복되거나 겹치는 부분이 많아 어느 정도의 익숙해지면 쉽게 접어낼 수 있을 테니까요. 귀여운 치와와나 코알라에서부터 정글의 왕 사자, 맹수인 늑대, 또 보통 종이접기에서 만날 수 없는 아르마딜로와 침팬지까지 있어 아이들에게는 동물의 특징을 알고 모습을 익히는 학습효과까지 줄 수 있겠죠? 동물원을 완성하기까지 다소 긴 여정일 수는 있지만 순서에 따라 차근차근 접어 나가다 보면 어느새 나만의 애완동물 공원을 완성할 수 있을 것입니다.

『종이접기 동물원』이 전통 종이접기 책의 수준을 한 단계 뛰어넘어 이렇게 독특한 테마와 구성을 가지게 된 것은 저자 후지모토 무네지에 있습니다. 그래픽 디자이너인 저자 자신이 직접 아들과 놀아주기 위해 종이접기를 시작하게 되었고, 아들이 좋아하는 것들을 접기 위해 연구에 연구를 거듭했다고 한다. 종이접기 초보자에서 흥미로운 이야기를 담고 있는 종이접기 달인이 된 것! 저자가 그러했듯이 아이와 부모가 함께 동물을 접고 자신들만의 이야기를 만들어나가는 즐거움을 느껴보세요.

Shipping & Delivery

Vestibulum curae torquent diam diam commodo parturient penatibus nunc dui adipiscing convallis bulum parturient suspendisse parturient a.Parturient in parturient scelerisque nibh lectus quam a natoque adipiscing a vestibulum hendrerit et pharetra fames.Consequat net

Vestibulum parturient suspendisse parturient a.Parturient in parturient scelerisque nibh lectus quam a natoque adipiscing a vestibulum hendrerit et pharetra fames.Consequat netus.

Scelerisque adipiscing bibendum sem vestibulum et in a a a purus lectus faucibus lobortis tincidunt purus lectus nisl class eros.Condimentum a et ullamcorper dictumst mus et tristique elementum nam inceptos hac vestibulum amet el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