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판사이야기

[텀블벅 펀딩중] Printed in North Korea 북한 일상생활예술

예술은 핵보다 강하다! 

작년 텀블벅에서 최초로 진행한 크라우드 펀딩이었던 Made In North Korea가 2천만원 모집의 427% 모금을 하였습니다.올해에는 같은 작가의 북한의 일상 생활 예술인 Printed In North Korea를 한국어판 제작을 하게되어 펀딩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북한 최고의 작가들이 그린 그림과 
판화가 수록된 책을 소개합니다.

북한 최고의 작가들이 그린 그림과 판화가 수록된 책을 소개합니다.

이 책은 ‘Made in North Korea’의 저자이며 북한문화기획자로 활동 중인 영국의 건축전문 사진작가 니콜라스 보너(Nicholas Bonner)가 1993년 북한을 첫 방문하면서부터 모은 콜렉션 700여 점 중 엄선한 221점의 작품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보너 씨는 1993년 여행으로 북한에 처음 방문했던 당시 느낌을 이렇게 말했습니다.

“평양은 베이징 보다 아름다웠다”

“지하도의 벽화를 포함한 거의 모든 것이 내겐 예술 작품으로 보였다.”

고려여행을 운영중인 보너의 유튜브영상에도 그가 수집하고 있는 미술품에 대한 소개가 있다. 최근 북한모습

북한의 예술은 1950년대 이후 북한의 사상을 선전하기 위한 ‘프로파간다’로 대표됩니다. 다만 다른 사회주의 국가와 달리 북한의 선전물은 북한만의 독특한 주체사상이 가미, 전세계 어느 나라에서도 볼 수 없는 특별한 형태를 보입니다.

[Printed in North Korea]에 수록된 예술 작품은 북한 최고의 예술가들이 활동하는 ‘만수대창작사(Mansudae Art studio)’ 예술가들의 작품이 주를 이룹니다. 만수대창작사는 북한 최고의 미술제작소로 1000여명의 예술가와 예술가의 작품 활동을 돕는 3000여명의 종업원이 일을 하는 북한 예술의 중심지입니다. 당연히 이 책에 수록된 작품은 최고 수준의 북한 미술품입니다.

프로젝트 소개 영상

니콜라스 보너 영국 BBC인터뷰  https://www.bbc.com/korean/news-43246291

니콜라스 보너 전시 관련 인터뷰

http://www.khan.co.kr/allthatart/art_view.html?art_id=201901101828001

<책 Format>
라운드형 양장/Size: 270 x 205 mm (10 5/8 x 8 1/8 in) / Pages: 240페이지 내외

<책 구성>

FROM THE PROSAIC TO THE POETIC 6

THE MAKING OF A NORTH KOREAN ARTIST 8

PRINTED IN NORTH KOREA 14

CHOP MARKS 232

INDEX 236

“북한의 미술품을 수집하는 일은 생각보다 어렵지 않다. 그러나 좋은 작품을 수집하는 일은 몹시 어렵다. 모조품이 많이 유통되기 때문이다. 진품을 모으기 위해서는 북한의 예술가들과 신뢰를 쌓아야만 한다. 그 과정에서 작품을 보는 눈이 생긴다. 나는 이런 과정을 즐겁게 보냈다. 그래서 지금 이 책에 수록된 작품은 최고의 작품이라고 말할 수 있다.”

한국에도 방문한 니콜라스 보너는 현재 북한미술품 큐레이터로 호주에서 전시한 바 있으며 그가 수집한 북한 미술품을 한 권의 책으로 출판하게 되었습니다.

#1.한국어판 3,000부 한정판

<Printed in North Korea>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A9Press가 PHAIDON과 독점 계약, 한국어판을 코에디션으로 제작 배포합니다. 따라서 이 도서는 영국 파이돈에서 출간되는 책과 인쇄, 제본 등이 같고, 출간일도 같습니다. 제작 완료된 책이 한국으로 들어오면 바로 후원자 여러분에게 배송됩니다. 다만 한국판은 영국 파이돈사와 표지 디자인을 달리합니다. 이는 [Made in North Korea]와 디자인의 일관성을 갖기 위함입니다.

한국판은 3,000부 한정 판매로 더 이상 인쇄 계획이 없습니다.

#2. A9press 프로젝트 멤버가 느낀 책의 매력

시각 디자이너 지선

북한 상업 디자인의 현재를 볼 수 있었던 [Made in North Korea]는 디자이너들이 참고해보기 좋은 레트로 디자인의 정석이었다. 두번째 책은 새로운 예술로 시선을 사로잡고 북한을 자연스럽게 볼 수 있어서 더 신선했다!

출판기획자 혜자

분명히 선전물이다. 그러나 다른 나라의 프로파간다와는 확연히 다르다. 그 다름을 보는 것은 매우 신선하다. 낱장으로 보는 것과 이렇게 모아서는 보는 것에도 차이가 있다. 사진 설명을 하나 하나 읽고, 작품이 그려진 연도를 보면 당시 북한이 어떤 고민을 하고 있었는지도 짐작할 수 있다. 이 책은 그래서 사진 설명을 꼼꼼히 읽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책이 넘쳐나 더 이상 책을 소유하지 않으려 하는데 그럼에도 꼭 갖고 싶은 책, 가져야만 하는 책이 있다. 이 책이 바로 그런 책이다. 책꽂이에 꽃여 있으면 보는 것만으로도 뿌듯한 책!

마케터 예림

언젠가는 통일이 될 것이다. 어찌되었던 우리가 조금 먼저 알고 있어야 할 거 같은 생각이 든다. 그런 면에서 이 책은 북한을 이해하고 그들의 예술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된다. 북한을 조금 더 세밀하게 보는 것 같아 흥미롭다. 그냥 그들의 그림을 보는 것만으로도 흥미롭다.

한국어판은 1권과 같은 아이덴티티를 맞추기 위해 표지디자인은 새롭게 하기로 하였고 파이돈 커버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진행 일정

ex)

2019년 4월 10일~ 6월10일: 텀블벅 런칭 및 펀딩 진행

2019년 7~8월: 파이돈사에서 제작 및 인쇄

2019년 8월 초순: 리워드 제작 완료 및 물류 입고

2019년 8월 중순~하순: 국내 통관 및 물류 입고
2019년 9월 첫 주: 텀블벅 후원자 상품 배송 예정

<해외 공동제작이 끝나고, 도서가 한국에 도착하기까지 통관 등 일정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배송 일정에 약간의 변화가 있을 수 있습니다. 만약 그런 일이 생기면 미리 공지하도록 하겠습니다.>

FAQ

원서와 동일한 내용입니까?

영국 파이돈 출판사에서 편집, 제작, 관리를 모두하고 한국에서는 완제품 도서의 한글화 작업을 맡아 진행하는 코에디션 방식으로 진행, 원서의 영어가 한글화 된 제작 방식입니다.

– 배송을 어떻게 진행되나요?

도서 손상을 최소화하기 위해 특수 박스를 제조하여 포장, 안전하게 배송할 계획입니다.

-이 책의 희소성은?

[Printed in North Korea]는 전세계 최초 동시 출간되는 작품이며 여기에 수록된 작품 중에는 한국내 최초 공개되는 작품이 많습니다. 또한 3,000부만 제작, 판매가 완료된 후 한글판 추가 인쇄 계획은 없습니다.

-A9 Press는?

A9 Press는 유아, 아동 출판 브랜드 ‘봄봄스쿨’, 자기계발, 경제경영 도서를 출간하는 ‘생각정리연구소’, 예술, 디자인 도서를 출간하는 ‘아르고나인’ 등의 브랜드가 있는 아르고나인미디어 그룹의 프로젝트 브랜드입니다. A9Press는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소프트웨어 개발, 디자인 문구, 아이디어 상품, 의류 등 굿즈와 함께 도서를 일상생활 상품으로 만드는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하는 프로젝트 임프린트입니다.

책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펀딩 리워드, 얼리버드 혜택은 텀블벅링크를 참조해주시면 좋을거 같습니다. 이번에는 혼자하는 프로젝트가 아닌 회사 프로젝트로 전 직원이 참여하여 함께 책과 리워드상품, 패키지까지 완성도 높게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100명 한정 얼리버드 A, H 세트는 특별한 구성품이라 조기에 마감될 수 있으니 책공장 회원님들이 선택해주시면 좋을거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https://www.tumblbug.com/printedinnorthkorea